평양 일상 궁금해? 평양다반사展으로!

 

박혜진 기자
송고시간 2019.09.06 12:00    |   수정 2019.09.06 12:00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평양다반사' 포스터.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의 일환으로 북한 평양의 일상을 보여주는 ‘평양다반사’ 전시회를 오는 7일부터 11월 10일까지 서울도시건축전시관에서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전시회는 평양미디어 전시, 평양유람기, 조선상회 토크콘서트 등으로 구성된다.

(김홍도의 '평양감사향연도'.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서울시)
평양미디어 전시는 미디어 아트를 활용해 김홍도의 그림 ‘평양감사향연도’를 재구성했다. 카드섹션과 프로젝션 맵핑을 통해 실제 평양의 모습을 생생하게 전할 예정이다.

 

평양유람기는 관람객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모바일 게임을 이용해 관람객이 자신만의 평양 여행기를 만들어볼 수 있다.

 

이어 분야별 전문가와 탈북민, 서울시민이 모여 평양의 일상에 대해 토론하는 ‘조선상회 토크콘서트’가 열린다. 평양의 ‘미·식·멋·흥’에 대해 총 5회 모여 얘기를 나눌 방침이다.

 

토크콘서트 마지막 날인 11월 5일에는 박원순 서울시장도 행사장을 찾기로 했다.

(평양 지하철 사진.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서울시)
(평양의 거리 풍경을 소재로 한 전시 작품.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서울시)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이번 평양다반사 전시는 시민들이 가깝고도 먼 평양을 이해할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됐다”며 “두 도시 간 이해의 폭을 넓혀 향후 교류와 협력이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는 2017년 비엔날레 때도 평양의 아파트 모습을 재현하는 ‘평양전’을 개최한 바 있다.

 

박혜진 기자 - gnn.hj04@gmail.com

< 끝 >

< GNN 뉴스통신 >

◆ AFP relaxnews 한국 독점 배급사

◆ 매니페스토365캠페인 한국본부 주관사

 

포토
GNN HOT